유럽 전역을 여행해보자!




어린이도서 "똥냄새 가족" 책은 2권책으로 나뉘어져있습니다. 시리즈로 이어지는 책이더군요.
한번 읽어보니 내용이 재미있는데에다가 유아들이 읽기 쉽게 반은 그림 반은 글자로 구성되어있습니다.
그림이 유아들이 이해하기쉽게 표현이나 몸짓이 과장하게 그려져 있어 강력추천합니다.
제 개인적은 생각에는 과장하게 그려진 이유가 뭐가 더러운지 뭐가 깨끗한지... 그걸 유아들이 구분하기가 쉬워질지 모르겠지만 아마 더러움과 깨끗함을 확실하게 구분 하기위해서 과장하게 그려진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똥냄새가족과 관련된 출판사리뷰를 보겠습니다.

‘아이, 더러워!’ 하면서 씻기 싫어하는 어린이들을 스스로 깨닫게 하는 유아 도서책!

여러분의 가족 중에 씻기 싫어하는 사람,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끄억 트림하고 방귀를 뿡뿡 뀌어 대는 사람이 있나요? 똥냄새 가족은 이런 사람들만 모여 사는 정체를 알 수 없는 별난 가족이랍니다. 아빠, 엄마, 형과 동생들이 저마다 앞 다투어 더러운 행동을 하면서 즐거워하지요. 똥냄새 가족은 과연 이 생활을 계속 할 수 있을까요?
똥냄새 가족이 펼치는 재미있는 상황을 보면서 ‘아이, 더러워!’ 하고 읽지만 어느새 씻어야 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는 이상하고 신기한 동화입니다. 뒤쪽에 냄새 보드 게임은 가족이 함께 하며 즐길 수 있습니다.

전 세계에서 씻기 싫어하는 어린이의 습관을 바로잡아 주는 책!

‘밥 먹고 이를 꼭꼭 닦아야지!’.‘놀다 들어오면 손부터 씻어야지!’.‘자기 전에 먼저 씻어야지!”
매일 빠뜨리지 않고 하는 엄마의 요구는 아이에게 지루한 잔소리로 들리지 쉽습니다. ‘왜 이를 닦아야 하는지, 씻지 않으면 무엇이 나쁜지, 하루쯤 씻지 않으면 어떻게 되는지…….’어린이에게는 호기심만 커져 갈 뿐이지요.
이 책은 씻지 않고 더러운 행동을 일삼는 똥냄새 가족의 우스꽝스러운 생활을 보면서 즐거워하면서 ‘나는 이 가족처럼 되지 말아야지.’ 하고 씻기의 필요성을 느끼고 행동으로 옮길 수 있는 내용입니다.
이탈리아에서 발행하여 선풍적인 인기를 끈 데 이어 프랑스는 물론 캐나다, 터키 등 여러 나라에서 번역되어 어린이들의 바른 씻기 습관을 키워 준 재미있는 동화입니다.


유아서적 "똥냄새가족" 책은 우리나라 책이 아니라 이탈리아에서 만든 책입니다.
즉 이탈리아에서 만든 동화책을 우리나라 책으로 옮겨 쓴것입니다. 
게다가 이 책은 올해 5월20일날 출판 됬습니다.


책을 맨 첫페이지가 가족의 소개였습니다. 
이 그림만 봐도 얼마나 재미있고 얼마나 과장한 그림인지 알수 있겠죠?..
 유아들이 읽기 좋은 "똥냄새가족" 청결을 유지하기를 원한다면 강력추천합니다.
이 책을 읽고 나서 유아들이 조금이나마 깨끗해지도록 노력하는 모습을
볼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똥냄새가족 1 : 그들이 온다 책 정보 보러가기
똥냄새가족 2 : 깨끗이네 가다 정보 보러가기
[똥냄새가족 책 보러가기]http://blog.aladin.co.kr/778308177/5749946

이 책은 블로거머니 & 리더스CPA로부터 지원받았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7.23 18: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티스토리 툴바